홈으로
전체메뉴
메뉴닫기

체육수업 시간표에 담겨진 체육교사들의 수업 원칙과 철학

    

 

글 / 임성철(원종고등학교 교사)

 

       한 학교의 체육수업 시간표는 체육교사들이 2월에 협의에 의해서 결정된다. 필자가 2009년부터 근무하고 있는 원종고등학교 체육수업 시간표를 자세히 살펴보면 어떤 특성을 찾아낼 수 있다. 아래의 원고를 읽기 전에 원종고등학교 체육수업 시간표에는 체육교사들의 어떠한 수업 원칙과 철학이 담겨 있는 지 생각해보길 바란다.

 

<표 1> 원종고등학교 2012학년도 2학기 체육수업 시간표

 

지금부터 필자는 원종고등학교 체육수업 시간표에 담겨있는 체육교사들의 체육수업 운영 원칙과 철학을 소개하고자 한다. <표 1>과 같이 체육수업시간을 운영하면서 학생들의 수업 참여도와 만족도에 긍정적인 변화가 나타났고 체육수업의 질 역시 크게 향상되었다.

 

 

첫째, 하나의 체육시설에서는 반드시 한 학급만을 위한 체육수업을 실시한다.

  원종고등학교에서 체육수업을 할 수 있는 장소는 이론 중심으로 수업을 진행하는 교실이외에 운동장, 체육관, 탁구장, 체력단련실이 있다. 원종고 체육교사들은 체육수업 시간표를 만들 때 반드시 한 장소에는 한 학급만을 위한 체육수업을 실시한다는 원칙을 갖고 있다. 즉, 체육관에는 반드시 한 학급만 들어가는 원칙이 있다. 그리고 운동장에도 가급적 한 학급을 배정하고 어쩔 수 없는 상황이라도 두 학급이 초과해서 함께 운동장을 사용하는 경우는 절대 허용되지 않는다. 1학기에는 가끔 두 학급이 운동장에서 함께 수업을 받는 일이 드물게 있었지만, 2학기에 들어서는 한 학급만 운동장에서 수업을 하는 원칙이 확실하게 지켜지고 있다.


  체육교사들은 각 학년의 체육수업 종목을 결정할 때에는 반드시 체육시설의 활용을 고려한다. <그림 1>에서 보듯이 체육 수업시간에 음악줄넘기를 할 때에도 체육관에는 오직 한 반의 학생들만 들어와서 체육수업에 참여한다. 한 반만이 체육관에서 수업을 하기 때문에 영상을 통한 수업, 체육관내의 방송시설을 활용한 다양한 수업이 가능한 것이다. 그리고 원종고 체육교사들은 탁구장, 체력단련실, 운동장 역시 한 학급의 학생들을 위한 체육수업이 진행되도록 수업을 계획한다.

 

 

<그림 1> 체육관에서 영상을 보고 음악을 들으면서 1학년 음악줄넘기를 하는 장면

 

 

둘째, 경력, 직책, 성별에 관계없이 모든 체육교사가 18시간의 체육수업을 하고

있다. 

  내가 원종고등학교에 오기 전까지 근무했던 학교에서는 체육부장은 다른 체육교사들의 평균 수업시수 보다 2-4시간 적은 체육수업을 했다. 체육교사들 중에서 경력이 많으신 선생님이 체육부장을 맡았고 그 선생님께 대한 예우로 체육부장은 14시간에서 16시간의 체육수업을 했고 다른 체육교사들은 18-20시간 정도의 체육수업을 했다. 그래서 젊은 체육교사들은 담임업무, 학생부  징계 및 사건 처리 담당, 학교스포츠클럽 운영, 방과후학교 수업 지도, 토요스포츠프로그램 운영 등의 일을 하면서 과중한 업무 부담으로 시달리고 있다. 원종고등학교에서는 이러한 관행적인 체육교사들의 문화에 변화를 가져왔다. 즉, 4명의 체육교사들이 나이, 연령, 성별, 경력에 관계없이 모두가 18시간으로 똑같은 체육수업을 하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선배 체육교사의 이해와 협조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이러한 변화를 가져온 이유는 이렇다. 우리들은 체육부장의 업무, 운동부 감독의 업무, 담임교사의 업무 중 어떤 업무도 다른 업무보다 힘들거나 중요하다고 할 수 없고 모두가 가치가 있는 업무라고 본다. 그렇기에 체육교사들이 이러한 업무로 각자가 해야 할 역할을 감당하고 있기에 체육수업시수를 특별하게 차이를 둘 이유가 없다는 합의를 도출했던 것이다.

 

 

<그림 2> 한 학급이 운동장 전체를 활용하도록 진행된 2학년 플라잉 디스크 수업

 

 

셋째, 동일시간에 동일학년을 함께 배치하지 않는다!

  원종고등학교 체육수업에는 동일시간에 동일학년을 함께 배치하지 않는다는 원칙을 갖고 있다. 동일시간에 동일학년이 함께 배치된다면 운동기구 함께 나누어서 사용해야 하는 문제가 발생하고 공간적인 문제도 발생하게 된다. 그러한 문제를 피하기 위해서 교무부 수업계 담당교사에게 동일시간에 동일학년의 체육수업을 함께 배치하지 않도록 부탁을 하게 된 것이다. <표 1>의 체육수업 시간표를 보면 월요일부터 금요일의 체육수업시간에 어느 한 시간의 체육수업도 같은 학년이 같은 시간에 배치된 경우가 없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 원칙을 원종고 체육교사들은 2009년부터 현재까지 지켜오고 있다. 그러한 결과 학생들은 원종고에서 농구, 게이트볼, 탁구, 플라잉 디스크, 프래그 풋볼, 배드민턴, 축구 등의 수업을 할 때 체육 용구의 부족함 없이 수업에 참여할 수 있었다.

 



 

ⓒ 스포츠둥지

 

 

댓글 8 개